130405 – 책상샷

0
2068

책상샷
오랜만에 청소를 말끔히 하고 책상샷을 찍어 보았다.
이렇게 보니 참 뭔가 있어 보이는데 알고보면…
 
앱등이 인증
 
앱등이 인증…
저거 다팔면 그래도 한달 생활비는 될듯 싶은데
저기 아이팟 포토를 시작(사실 아이팟 미니 2세대)으로 이렇게 까지 왔다.
어쪄다 이렇게 되었을까 싶지만 그만큼 말로 표현 할 수 없는 매력이 분명 있다.
Apple
 
맥미니2012
너무 가지고 싶었던 맥 미니.
이 조그만게 참 당차다.
 
너만 볼래
생선으로 받은 중고 디카.
저렇게 보여도 화질은 토이 카메라 수준이지만 참 고풍적이고 매력적이다.
ㄱㅅ
 
앱등이인증2
 
앱등이 인증 2
참 많네;;
 
윈도우즈컨트롤러윈도우즈 컨트롤러.
터치패드는 애플의 그것만큼 유연하진 않다.
키보드가 없다. 사긴 사야하는데…
 
_1010259
 
그리고 나의 오디오.
구입할때의 패기만큼 (예상된 수순?) 잘 듣진 않지만 그래도 한번 들을때만큼은 너무 좋다.
덕분에 LP구입으로 인해…. 더 이상은 naver
 
귀가 간질간질
나름 모았다.
다음은 다프트 펑크!
못 들어본것도 있는데 으흑.. ㅠㅠ
 
 
책은 마음의 양식
 
소장 중인 책 중 몇 권…
다시 정리 해야되는데
여기도 아직 못 읽은게 대부분 -_-;
 
내 눈
나의 눈..
젠튼몬스터 사용기도 써야 하는데 몇달이 지났네
 
집에 갈래
 
위의 책상사진에서 잠시 나온 나의 우주선.
밀레니엄 팔콘과 그 함장 한 솔로
에피소드가 계속 나온다는데 스타워즈 팬으로써는 환영!_!
 
잠만자는곳
펫샵.
비싸지만 그 디테일은 대단하다.
모듈러 시리즈 다 모으고 싶다 흙.. ㅠㅠ
하지만 집도 좁고 뭐.. 돈도 없고…
 
 
드라이브가자
그리고 정말 잘 샀다고 생각되는 캠퍼밴
가격대 비해 상당한 디테일.
대만족.
 
바비큐~
내의 이상향에 가까운 집.
넓은 마당과 테라스가 있는 2층집.
언젠간 내 손으로 디자인하여 지을테다.
 
내 보디가드


그리고 나의 보디가드.
날 지켜줘.
난 더 밖에 없.. ㅠㅠ

Series Navigation101205 – 책상샷 @ office >>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