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인가염?

0
516

어느세 봄이 성큼! 다가 왔다.

낮에는 따스함을 넘어 더위를 느낄정도로 포근해 졌다.

고로.. 한솥 도시락을 사서 한강에서 점심을 먹고 왔다.

글러브가 있어서 간만에 캐치볼도 하고…

주말에 부산갔을때 내것도 가져올려고 했는데 못 찾았다. ㅠㅠ

사기에는 너무 비싼 글러브..

안녕….. 글러브

참새 짹짹~~

벚꽃이 슬슬 피고 있는거 같다.

 

개나리는 이미 화알짝 피었네~~

컨버스 신발을 커스터마이즈 해주는 트럭이 가로수길에..

지나올때는 준비중이라 못 봤는데 아쉽다.

괜찮으면 나도 하나 사고싶었는데..

이것의 이름은 ‘햄치고기고기’ 도시락.

햄버거와 치킨과 고기 2종류가 있다고…-.-

의외로 맛남. 

괜찮음.

그렇슴.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