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0419 – 봄 바람 휘날리는 덕수궁

0
637


쉬는 날 혼자 벚꽃 구경하러 덕수궁에 다녀왔다.
낮시간대였지만 금방 지나갈 봄을 즐기기 위한 사람들로 북적북적.
한적한 분위기를 기대했던 나는 약간은 실망.
하지만 꽃과 여유를 즐기는 사람들을 보며 나 또한 잠시 동안의 휴식을 즐겼다.
 
 
_1010494
_1010495
_1010500
_1010503
_1010506
_1010507
_1010515
_1010517
_1010520
_1010526
_1010528
_1010530
_1010533
_1010536
_1010537
_1010541
_1010542
_1010548
_1010552
_1010553
_1010555
_1010557
_1010561
_1010562
_1010565
_1010568
_1010570
_1010573
_1010578
_1010579
_1010580
_1010585
_1010588
_1010594
_1010474
_1010475
_1010476
_1010478
_1010480
_1010481
_1010483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