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받지 못해서 외로운 것.

-

미안하지만 (몇 명이나 될지 모르지만) 나는 사랑받아 본 적이 없다. 아니 사랑받는다는 느낌을 받아 본 적이 없다. 있을 수 있겠지만 딱히 기억나지 않는다. 반대로 내가 사랑한 적도 없다. 사랑의 의미를 예전에 한 번 써본 적이 있지만 순간에 느끼는 것이 사랑이라고 생각하지는 않는다. 시간을 먹으며 사랑이 자라고 받은 만큼 주는 게 사랑이 아닐까.

그래서 나는 항상 외롭다. 사랑받지 못해서 외로운 것이다.

하지만 그 사랑을 위해 손해 보고 힘들어해야 할 만큼 가치 있다고 느껴지지 않는다.

물론 항상 1분 1초도 쉬지 않고 사랑을 느끼고 줄 수는 없겠지만 그 잠깐의 감정을 위해 더 많은 시간 동안 희생하는 것이 옳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그럼에도 사랑을 하고 싶은 건 인간의 욕망으로 치부하고 싶다. 인간으로 태어났기에 사랑이 고프고 하고 싶은 것이라고. 나라는 존재에서는 사랑은 과거에도 없었고 지금도 없고 앞으로도 없다.

그냥 잠깐의 쾌락을 위한 사랑이 삶에 도움이 될 지도?

Recent posts

Related posts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